Boryung Launches Kanarb in Singapore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Global News Network
HOME      ABOUT US      NW 기획정보
ARCHIVE      GALLERY      LOGIN
Boryung Launches Kanarb in Singapore
Accelerates efforts to globalize blood hypertension drug with entry to Southeast Asia following Central and South American markets

28(Tue), Aug, 2018





Dignitaries, including Boryung Pharmaceutical Group Kim Seung-ho, Boryung Pharmaceutical President Choi Tae-hong, Zuellig Pharma Senior Vice President George Eassey, and John Hoeft, vice president of marketing excellence at ZuelligPharman. attend a ceremony to launch Kanarb in Singapore on July 28. The event coincided with a symposium that took place at Andaz Singapore Hotel with about 300 local medical specialists in attendance.


 

A view of Kanarb products. (Photos: Boryung Pharmaceutical)



Boryung Pharmaceutical has launched Kanarb, a new Korean-made drug that treats blood hypertension, on the Singapore market as part of full-fledged efforts to globalize the medication.


Boryung Pharmaceutical held a ceremony to launch Kanarb in Singapore on July 28. The event coincided with a symposium that took place at Andaz Singapore Hotel with about 300 local medical specialists in attendance under the theme “Rethinking Hypertension, Resetting Expectation.”


Among those on hand at the symposium were Boryung Pharmaceutical Group Kim Seung-ho, Boryung Pharmaceutical President Choi Tae-hong, Zuellig Pharma Senior Vice President George Eassey, and John Hoeft, vice president of marketing excellence at Zuellig Pharman.

 
The release of Kanarb in Singapore is part of Boryung Pharmaceutical’s efforts to globalize the new blood hypertension drug and expand the countries with Kanarb subscriptions to Southeast Asian markets beyond its Central and South America. The move is expected to raise the global standing of the new blood hypertension medication.


During the symposium, Prof. Ong Hean Yee, a cardiologist with Mount Elizabeth Novena, spoke on the theme “Current Status of Hypertension In Southeast Asia and Challenges in Managing Hypertension in Asia.”


Dr. Moon Jeong-geun of Gacheon University Medical School spoke on the theme “Fimasartan - the Newest ARB on the Block.” Dr. Moon introduced major clinical outcomes of Kanarb, which has ranked 1st n the Korean market of hypertension of the ARB family, and its clinical values. He also discussed prescription practices of the medical field.


Global pharmaceutical companies have so far invited medical specialists of their respective countries to release new drugs on the Korean market. The release of Kanarb and the holding of the symposium in and of itself takes on significance, since it is rare that Korean drug makers have introduced new Korean-made drugs to medical specialists of foreign countries.


The local medical doctors on hand at the symposium showed a keen attention to the powerful efficacy of lowering blood pressure and safety, thus contributing to the earliest settlement of Kanarb on the Southeast Asian market and commercial achievements.


Some medical doctors showed their interest in the research outcomes of Fimasartan Achieving SBP Target announced by the European Society of Hypertension last June.




Boryung Pharmaceutical Seoul Research Institute


Boryung Pharmaceutical Seoul Research Institute, established in 2013, oversees all clinical research in Korea and abroad.


The research institute plans to concentrate its capabilities on the global clinical test of the PI3K/DNA-PK targeted anticancer drug it is working on, EBV-CTLs phase two clinical test by BR-VIGenCell, a subsidiary of Boryung Pharmaceutical, and foreign clinical tests of the nation’s first new anti-hypertension drug Kanarb.
The family of lipid kinases termed phosphoinositide 3-kinases (PI3Ks) has been found to play key regulatory roles in many cellular processes including cell survival, proliferation and differentiation.

Boryung Pharmaceutical Seoul Research Institute is expecting the first-in-class development of the P13K inhibitor and DNA-PK inhibitor. The institute, confirming excellent efficacy of the would-be targeted therapies through all clinical test phases, is making preparations for global clinical tests.


Boryung Pharmaceutical Seoul Research Institute has launched a clinical test of Epstein-Barr virus (EBV)-specific cytotoxic T lymphocytes after obtaining the investigational new drug (IND) of the second phase clinical test of the disease. The institute is seeking the approval of the IND on Microneedle-mediated delivery of donepezil for possibly curing Alzheimer's disease.


Boryung Pharmaceutical Seoul Research Institute has made strenuous efforts to the market settlement of the Kanarb family, including Kanarb, “Ducarb” and “Tubero” for the past five years.






보령제약 카나브, 싱가포르 발매


중남미 이어 동남아시아 진출, 본격적인 글로벌화 시작


보령제약(대표 최태홍) 고혈압신약 카나브가 7월 28일 싱가포르에서 런칭심포지엄을 겸한 발매식을 진행했다.



 


현지 시간 28일 싱가포르 안다즈싱가포르호텔(Andaz Singapore Hotel)에서 300여명의 현지 전문의들이 참석한 가운데 “Rethinking Hypertension, Resetting Expectation(고혈압치료에 대한 새로운 기대를 품다)”이라는 주제로 열린 런칭심포지엄 및 발매식이 진행됐다. 심포지엄에는 보령제약그룹 김승호회장, 보령제약 최태홍대표, 쥴릭파마 부사장 겸 쥴리파마 싱가포르법인 자노벡스 CEO 조지 이시(George Eassey), 쥴리파마 마케팅책임자 존 호프트 (John Hoeft) 등이 참석했다.



 


이번 발매를 통해 카나브는 지난 2014년 멕시코 발매 이후 중남미시장을 넘어 동남아시장까지 처방국가를 확대해 본격적으로 해외시장 성과를 높일 수 있게 됐다. 또한 글로벌 항고혈압 신약으로서의 위상을 높이는 계기를 마련한 것으로 평가 받고 있다.



 


심포지엄에서는 싱가포르 마운트 엘리자베스 노베나병원(Mount Elizabeth Novena) 심장병 전문의 옹핸리(Ong Hean Yee)교수가 ‘‘동남아시아 고혈압 현황 및 치료’(Challenges in managing hypertension in Asia)’에 대해 발표했다. 또한, 가천의대 문정근 교수가 ‘ARB계열 신약-피마사르탄(Fimasartan - The newest ARB on the block)’이라는 주제로 2011년 발매되어 대한민국 ARB계열 항고혈압치료제 단일제부분 시장 1위를 기록하고 있는 카나브의 주요 임상결과와 우수한 임상적 가치를 소개하고, 실제 현장에서의 처방사례를 발표하며 참석자들에게 카나브에 대한 깊은 인상을 심어줬다.



 


그 동안은 글로벌 제약사들이 신약을 국내에 발매할 때, 자국의 임상의를 초청해 우리나라 전문의들을 대상으로 임상결과와 신약을 소개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하지만, 우리신약 해외 발매 시 국내 임상전문의가 현지전문의를 대상으로 임상적 가치와 신약에 대한 강연하는 사례는 찾기 어렵다. 때문에 이번 발매 심포지엄은 그 자체만으로도 굉장히 큰 의미를 지닌다고 할 수 있다.



 


심포지엄에 참석한 300여명의 싱가포르 현지 의사들은 카나브의 강력한 혈압강하 효과와 안전성 등 임상적 가치에 대해 큰 관심을 보이며, 동남아 시장에서 빠른 안착은 물론 상업적인 성과도 이룰 수 있을 것으로 평가했다.



 


또한, 일부 전문의들은 지난 6월 유럽고혈압학회에서 포스터 발표한 FAST(Fimasartan Achieving SBP Target)연구결과에 대한 관심을 나타내기도 했다. FAST는 경증 및 중등도의 본태성 고혈압 환자 대상으로 피마사르탄(Fimasartan/카나브 성분명)의 혈압 강하 효과를 발사르탄(Valsartan/디오반 성분명)과 비교한 무작위, 이중맹검(약의 효과를 연구할 때 실험자와 실험을 받는 사람이 어떤 약이 투여되었는지 모르게 하는 방범), 활성대조, 우월성 검증 연구다. 이 시험은 피마사르탄과 발사르탄을 일대일(head-to-head)방식으로 비교해 우월성을 입증한 임상시험으로, 연구는 24시간 혈압 검사(ambulatory blood pressure monitoring, ABPM)를 이용하여 안정적으로 혈압이 조절되는지를 확인한 연구다.



 


연구 결과, 피마사르탄은 발사르탄 대비 신속하고 강력한 혈압강하효과의 우월성을 입증하였으며, 효과적으로 주, 야간 혈압을 조절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포스터발표 현장에는 유럽의 많은 전문의들이 찾아 연구결과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 이번 학회에서는 FAST 논문 초록이 발표되었으며, 현재 SCI급 저널 게재를 준비하고 있다.



 


특히, 보령제약과 쥴릭파마는 지난해부터 지난해 1월부터 동남아시아 주요 5개국(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필리핀, 베트남) 주요심장내과 전문의 6명으로 구성된 자문단 미팅(Fimasartan Adviosry SummiT)과 2017년 아시아태평양 심장학회(APSC, Asian Pacific Society of Cardiology)에서 심포지엄(Symposium)를 진행하며 카나브에 대한 브랜드 인지도를 강화하는 한편, 성공적인 시장안착을 위한 준비를 해왔다.



 


쥴릭파마 조지 이시 부사장은 "카나브는 가장 최신의 고혈압약물로써 아시아 고혈압 환자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보령과 전략적 파트너쉽을 맺은 것을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라고 말하고 “임상을 통해 증명된 카나브의 안전성과 효능이 강력한 마케팅 전략이”이라고 말했다.



 


보령제약 최태홍사장은 “카나브는 멕시코에서 2017년 기준 내과 점유율 약 11.4%로 전체 3위를 기록하며 중남미 지역 환자들의 삶의 질을 높여 가고 있다”며 “싱가포르 발매를 시작으로 카나브가 동남아 지역 고혈압 환자에게도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또한, “여러 임상연구를 통해 확인된 카나브의 임상적 가치와 런칭 심포지움에서 보인 전문의들의 관심을 볼 때, 동남아에서 카나브의 빠른 안착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현재 동남아시아 의약품 시장은 지난 2011년부터 연간 16%이상의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는 파머징 마켓이다. 특히 주요 6개국(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필리핀, 태국, 베트남) 시장은 전체 동남아시아 ARB계열 항고혈압제 시장의 약 70%이상을 차지하고 있으며 (2015 IMS DATA기준 약 4억달러 규모), 베트남 34%, 필리핀 18% 등 일부 국가의 성장율은 두 자릿수를 나타내는 등 향후 제약시장에서 동남아시아 시장의 잠재력은 지속 확대될 것으로 예측된다.



 


카나브는 싱가포르 현지에서도 ‘KAHN(황제)+ARB(약물계열명칭)을 합쳐 ARB 계열 황제’라는 뜻을 지닌 카나브라는 제품명으로 처방된다.



 


보령제약과 쥴릭파마는 지난 2015년 6월 카나브 단일제에 대해 1억 2600만달러 규모의 동남아 13개국 라이선스아웃 계약을 체결했으며, 2016년 5월에는 동남아 13개국에 2,771만 달러 규모의 카나브플러스 라이선스아웃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또한, 8월 말레이시아, 4분기에는 러시아에서 발매 및 처방이 시작 될 예정이다.



<출처:보령제약>



   
Most Popular


기사제보      광고문의      구독신청      번역의뢰      업무제휴      PR대행      보도자료      리소스 센터      Previous Site
Copyright(c) 2013 NewsWorld, All right reserved. / 3f, 214, Dasan-ro, Jung-gu, Seoul, Korea 100-456 / http//www.newsworld.co.kr
If you have any question or suggestion, please cuntact us by email: news5028@hanmail.net or call 82-2-2235-6114 / Fax : 82-2-2235-8864
홈페이지와 콘텐트 저작권은 뉴스월드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