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마, 아시아경마회의로 글로벌시장 도약 발판 마련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Global News Network
HOME      ABOUT US      NW 기획정보
ARCHIVE      GALLERY      LOGIN
한국경마, 아시아경마회의로 글로벌시장 도약 발판 마련
김낙순 한국마사회장, “공정성을 갖춘 최고의 경마상품 만들겠다”

05(Tue), Jun, 2018



2018년5월13일 ARF기념경주 왼쪽에서 5번째 윈프리드 ARF 의장, 6번째 김낙순 한국마사회장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는 제37회 아시아경마회의(ARC, Asian Racing Conference)

개최로 전세계 경마시행국간의 상호협력을 도출하는 의미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지난 5월 14일(월)부터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ARC에서는 ‘혁신, 협력, 변화’를

주제로 발매, 도핑 등 다각적인 분야에 대한 회의가 진행됐다.

총 10개의 분과회의와 12개의 전체회의로 열리는 이번 ARC에는 윈프리드

아시아경마연맹 의장, 필린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CEO 등 주요 세계 인사들이

연사로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경마의 글로벌 브랜드 발전을 위한 비전 제시부터 경마시행국간 파트너십의 중요성 강조
 
회의 첫날인 14일(월)에는 ARF 총회, IFHA 집행위원회, 국제심판회의,

아시아경주분류위원회 등 국제경마 기구들의 분과회의가 개최됐다.

또한, 경주마에 대한 순치방법 등 경주마의 복지를 개선시키기 위한

은퇴마 복지에 관한 심층적 논의도 진행됐다.
 
15일(화)에는 경마의 글로벌 브랜드화에 대한 집중 회의가 열렸다.

윈프리드 아시아경마연맹(ARF, Asian Racing Federation) 의장은

“경마가 점점 세계화되어 가고 있지만, 축구, 야구 등 다른 스포츠처럼 글로벌 스포츠로

자리매김하지 못하고 있다.”며, “이번 ARC 주제처럼 경마시행국간 협력을 통해 변화와

혁신을 이끌어 경마를 글로벌 브랜드로 만들어나가야 한다.”며 파트너십을 강조했다.
  
이에 대해 필린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미디어 CEO는 “경마의 글로벌화를 위해선

스포츠팬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YouTube,

인스타그램 등 각 소셜미디어에 맞는 콘텐츠를 제공하고, 스포츠스타의 일상을 팬들에게

공개하는 등 24시간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며, 스포츠팬과의 스킨십의 중요성을 말했다.


이외에도 경마고객 확대를 위해 여성 경마고객 참여, 프로 스포츠클럽의 사례 등에 대한

토론이 진행됐다. 이 회의에는 니알 슬로안 ITV사 스포츠 부문 이사, 우나 찬

홍콩자키클럽 선임 컨설턴트 등 국외 마케팅 전문가들이 참석했다.


ARC 회의 모습



테니스, 축구 등 전세계에서 발생되는 불공정 행위 사건분석을 통해 경마의 공정성

개선 방안 논의 


 스포츠 시행에서 가장 중요한 공정성에 대한 심층적인 토론도 진행됐다.


 ‘스포츠와 경마의 공정성에 대한 고찰’이란 회의에서 좌장을 맡은 김낙순 한국마사회장은

 “전세계적으로도 스포츠경기를 둘러싼 불공정행위가 종종 발생하고 있다.”며,

“이제는 레저스포츠로 자리 잡고 있는 경마도 공정성이 생명이며, 우선시 돼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이번 회의를 통해 전 세계 경마 관계자들이 모여, 경마의 글로벌 브랜드화

방안을 논의하는 것만으로도 유의미하다.”며, “건전 레저스포츠로 육성하기 위한 각국의

다양한 방안들을 적극 검토하여, 한국경마에 도입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해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37회 아시아경마회의는 한국마사회가 서울에서 개최했으며, ‘혁신, 협력, 변화’를

주제로 지난 5월 13일(일)부터 개최됐다. 아시아를 넘어 세계 41개국에서 해외 인사를

끌어 모았으며, 은퇴 경주마 복지, 경마의 글로벌 브랜드화, 경마의 공정성 등 다각적인

분야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가 진행됐다. 또한 한국 경마는 물론, ‘한국문화 체험의 밤’

등 국가 위상을 제고할 수 있는 다양한 문화이벤트를 선보이기도 했다.



   
Most Popular


기사제보      광고문의      구독신청      번역의뢰      업무제휴      PR대행      보도자료      리소스 센터      Previous Site
Copyright(c) 2013 NewsWorld, All right reserved. / 3f, 214, Dasan-ro, Jung-gu, Seoul, Korea 100-456 / http//www.newsworld.co.kr
If you have any question or suggestion, please cuntact us by email: news5028@hanmail.net or call 82-2-2235-6114 / Fax : 82-2-2235-8864
홈페이지와 콘텐트 저작권은 뉴스월드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