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Hello, Mr. K!’ an Opportunity for Foreign Students to Experience Korean Performances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Global News Network
HOME      ABOUT US      NW 기획정보
ARCHIVE      GALLERY      LOGIN
‘2018 Hello, Mr. K!’ an Opportunity for Foreign Students to Experience Korean Performances
Culture concert series, taking place in three parts, will be hosted by KOCIS

29(Tue), May, 2018



Director Kim Tae-hoon of the Korean Culture and Information Service (KOCIS).



The Korean Culture and Information Service (KOCIS) is hosting the culture concert series “2018 Hello, Mr. K!” targeting foreign students studying in Korea in cooperation with the Korea International Broadcasting Foundation.
The program is designed to introduce Korea’s diverse culture to foreign students here and help them experience convergence performances combining Korean tradition, contemporary culture and IT. The program made its debut in 2015, and 2018 Hello, Mr. K! series will take place in three parts.
The part 1 performance, to be held at the Korea Furniture Museum in Seongbuk-gu, Seoul, will invite 60 foreign students staying in Korea and one-person multi-channel network (MCN) creators under the theme of “the daily life of seonbi,” known as male intellectuals during Joseon Dynasty.
While entering the gate of hanok, traditional Korean house, participants will see performers wearing clothes of Joseon Dynasty play traditional music instruments, including geomungo and cite poems the seonbi did on their daily life.
Participants will be able to wear hanbok and walking around such places as sarangbang as seonbi did.
The second part performance will take place at the grand auditorium of Yonsei University with about 1,600 foreign students in Korea in their attendance.
The event will showcase traditional Korean music “nongak,” a lion’s dance, an LED dance and other performances combining traditional and modern culture.
Participants can sing along or play eight-province traditional music tunes, pansori, and bi-boying, not just appreciating the performances. It will coincide with a special performance by foreign students’ K-pop dancing team selected in an audition contest.
The last part of the performance will take place at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with foreign students studying in the Chungcheong area in attendance.
Unlike last year, more SNS-savvy foreign students and one-person multi-channel network (MCN) creators will be allowed to participate in the 2018 Hello, Mr. K! series. Participants will share the vivid moments of the performances and foreign students K-pop dancing team’s sweating moments of rehearing its performance with global followers of social network services in real time.
Foreign students who are online opinion leaders will be given a chance to experience convergence performances and expand communications over one-person media, a KOCIS official said. The culture concert series will serve as an opportunity to publicize the gems of Korean culture to the world, he added.


‘Talk Talk Korea 2018’ Slated for May 16 until June 28
The Korean Culture and Information Service will hold the international content contest “Talk Talk Korea 2018” from May 16 until June 28 in cooperation with the Foreign Ministry.
The contest, being held under the theme “Find Korea in Your Country,” will take place in such subjects as K-Food, K-Beauty & Style, K-Music & Drama and etc. (hanbok, hangul and taekwondo). Participants will compete in such categories as video, webtoon, photo, computer graphic, and painting under the special subject “Peace on the Korean Peninsula.” Talk Talk Korea 2018, the fifth rendition, is designed to enhance Korea’s national brand. More than 20,000 people from 130-odd countries participate in the annual event each year.




찾아가는 문화공감 콘서트 ‘헬로, 미스터 케이’ 개최

- 5월 말부터 주한 외국인 유학생 3,300명에게 한옥, 융·복합 문화공연 소개 -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원장 김태훈, 이하 해문홍)은 국제방송교류재단(사장 이승열)과 함께 주한 외국인 유학생을 대상으로 5월부터 찾아가는 문화 공감 콘서트 ‘2018 헬로, 미스터 케이(Hello, Mr. K!)’를 개최한다.

이 사업은 주한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한국의 다양한 문화를 소개하고, 전통과 현대, 정보기술(IT)이 접목된 융·복합 문화공연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5년부터 추진되었으며, 올해는 총 3회가 진행된다.



한국가구박물관에서 만나는 체험형 공연 ‘조선시대 선비들의 일상’

첫 공연은 5월 31일(목) 한국가구박물관에서 주한외국인 유학생과 1인 콘텐츠 제작자(MCN 크리에이터) 등 60명을 초청해 ‘조선시대 선비들의 일상’을 주제로 개최한다. 참가자들이 한옥 대문을 열고 들어가면 조선시대 옷차림의 연주자들이 거문고, 대금 등을 연주하고, 시조를 읊는 등 일상 풍경 속 기품 있는 선비 문화의 정수가 펼쳐진다. 참가자들은 한복을 입고 사랑방·툇마루·회랑 등을 거닐며 조선 선비들의 일상을 입체적으로 경험할 수 있다.
 


한국문화의 과거와 현재를 담은 융·복합 콘서트 관람

 두 번째 공연은 7월 18일(수) 80여 개국의 주한외국인 유학생 1,6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세대학교 대강당에서 펼쳐진다. 이번 공연은 농악, 사자춤, 엘이디(LED, 발광다이오드) 활용 댄스 등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진 공연으로서 관객들은 단순 관람에 그치지 않고 8도 민요 함께 부르기, 한국 판소리 창법 따라 하기, 버나돌리기, 비보잉 등을 함께 즐길 수 있다. 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유학생 케이팝(K-pop) 댄스팀’의 특별무대도 준비될 예정이다.

오는 10월 25일(목)에는 충청권 외국인 유학생들을 대상으로 ‘헬로, 미스터 케이’ 공연이 충남대학교를 찾아간다.


주한 외국인 유학생 및 1인 콘텐츠 제작자 참여 기회 확대

 올해는 지난해와 달리 모바일 소통의 주류 세대이자 누리소통망(SNS)에 익숙한 주한 외국인 유학생과 1인 콘텐츠 제작자의 참여 기회를 대폭 늘렸다. 참가자들은 공연 현장의 생생한 경험과 ‘유학생 케이팝(K-pop) 댄스팀’이 땀 흘리며 공연을 준비하는 모습 등을 국내외 누리소통망(SNS)을 통해 실시간으로 공유하며 전 세계 구독자(follower)들과 소통할 계획이다.
해문홍 정책 담당자는 “2018년 ‘헬로, 미스터 케이’는 온라인상의 여론 주도층인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우수한 융·복합 공연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1인 미디어를 활용해 소통망을 넓혔다. 이를 계기로 한국문화의 매력이 전 세계로 알려지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연세대 대강당(7. 18.), 충남대 정심화 홀(10. 25.) 공연에 참가를 희망하는 주한 외국인 유학생은 공식 누리집(www.hellomrk.kr) 또는 국제방송 교류재단(02-3475-5372)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출처:해외문화홍보원>






Exciting moments of 2017 Hello, Mr, K! that attracted a large crowd of foreign students staying in Korea. (Photos: KOCIS)





   
Most Popular


기사제보      광고문의      구독신청      번역의뢰      업무제휴      PR대행      보도자료      리소스 센터      Previous Site
Copyright(c) 2013 NewsWorld, All right reserved. / 3f, 214, Dasan-ro, Jung-gu, Seoul, Korea 100-456 / http//www.newsworld.co.kr
If you have any question or suggestion, please cuntact us by email: news5028@hanmail.net or call 82-2-2235-6114 / Fax : 82-2-2235-8864
홈페이지와 콘텐트 저작권은 뉴스월드에 있습니다.